기업을 위한 IT 전문 파트너
  • 새소식
마이크로소프트, 의료기관에 무료 사이버 보안 서비스 제공하는 ‘어카운트가드’ 선보인다
  • 제조사
  • 게시일 : 2020-06-16
  • 조회수 : 61
  • SNS공유 페이스북 트위터




- 보건의료기관 및 인권단체에 국가 주도 사이버 위협 알림, 보안 위협 고지
- 한국 포함 총 29개국에서 시행, 법률 검토 후 국가 범위 확대 예정



마이크로소프트가 헬스케어 산업의 사이버 보안을 위한 ‘마이크로소프트 헬스케어 어카운트가드(Microsoft AccountGuard for Healthcare)’를 선보인다.

해당 보안 서비스는 병원, 요양 시설, 클리닉, 임상실험실 등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는 모든 기관은 물론 인권 및 인도주의적 단체까지 지원 대상에 포함해 사이버보안으로부터 전 세계 의료 시설을 안전하게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코로나19 이후, 최근 몇 개월 사이 보건당국이나 의료장비 공급업체로 위장하고 문서, 링크 등을 포함한 전자메일을 보내 PC와 네트워크를 감염시키는 사이버 공격이 크게 증가했다. 마이크로소프트 어카운트가드는 사이버 공격 위협을 받고 있는 고객들이 사이버 보안 위험으로부터 스스로를 보호할 수 있도록 보안 위협을 고지하고, 국가 주도적 공격에 대한 위협 알림, 모범사례 및 권고사항 등을 지원한다.

일례로 ▲오피스365(Office 365), 아웃룩(Outlook), 핫메일 (Hotmail) 계정에 대한 국가 주도 사이버 위협과 손상을 감지하고 알린다. 또한, ▲복원 권장 지침 ▲마이크로소프트 고객 보안 담당팀 직통 연락처 제공 ▲의료기관 맞춤형 모범 사례 및 보안 권고 제공 ▲사이버 보안 웨비나 및 워크숍 접근 권한 등을 제공해 사용자가 사이버 보안 위험으로부터 스스로를 보호할 수 있도록 돕는다.

마이크로소프트는 현재 한국을 포함해 총 29개국에 우선적으로 어카운트가드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으며 현지 법률과 규정 검토를 통해 추후 적용 국가를 확대할 방침이다. 이번 서비스는 팬데믹 상황이 진정될 때까지 지속된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정교화 정책협력 및 법무 부문 총괄은 “의사, 간호사 등 의료인과 연구인, 다양한 헬스케어 이해 관계자들이 각자의 분야에서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집중할 수 있도록 어카운트가드를 국내에도 선보이게 됐다”며 “의료 종사자와 환자 모두가 함께 어려움을 극복해 나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마이크로소프트 어카운트가드 서비스에 대한 안내 및 기관 등록은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출처 : 마이크로소프트(http://news.microsoft.com)]

인터파크 큐브릿지 IT영업부
자세히보기
  • Office 365
  • CCT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