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을 위한 IT 전문 파트너
  • 새소식
한글과컴퓨터, 글로벌 에듀테크 베트남 진출...동남아 K에듀테크 열풍 일으킨다
  • 제조사
  • 게시일 : 2021-09-28
  • 조회수 : 33
  • SNS공유 페이스북 트위터
새 페이지 1 - 한글과컴퓨터-윤선생-하노이 국립 외국어대학교, 업무협약 체결

- AI 한국어 학습 앱 ‘지니케이’, 한국어학과 대상 시범서비스 운영 및 확산

- 인터넷 한국어능력시험 IBT 공동 사업 추진...내년 한국어학과 입학시험에 활용

 



 지난 2월 베트남 교육부가 한국어를 제1외국어로 지정하면서 한국어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가운데, 국내 대표 소프트웨어 기업인 한글과컴퓨터(대표 변성준, 이하 한컴)는 윤선생, 하노이 국립 외국어대학교(이하 하노이 국립대학교)와 함께 글로벌 에듀테크 베트남 진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한컴은 AI 기반 1대1 한국어 말하기 학습 애플리케이션 ’지니케이‘를 하노이 국립대학교 한국어학과 학생을 대상으로 6개월간 시범서비스를 운영하고, 이를 기반으로 제품을 고도화할 계획이다. 특히 시범서비스 이후에는 베트남 정식 교과목으로 등록을 추진하고, 베트남 내 타 교육기관으로 서비스를 확산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할 예정이다.


3사는 ’지니케이‘와 연계하여 한국어능력시험 IBT(Internet Based Test) 공동 사업을 추진한다. 내년 하노이 국립대학교 한국어학과 입학, 졸업시험에 우선 도입을 목표로 하며, 한컴은 솔루션 개발 및 운영을 담당하고, 베트남 내 교육부 인증도 함께 추진할 예정이다.


한컴과 윤선생은 하노이 국립대학교 내 글로벌 센터를 설립해 한국어를 비롯한 교육사업 확장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동남아 시장 확대의 거점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또한, 한컴은 교육사업뿐만 아니라 ’한컴오피스’를 교육기관에 공급하는 방안도 함께 추진할 예정이다.


윤성 윤선생 경영총괄 전무는 “지난 2월 베트남 교육부가 한국어를 제1외국어로 채택하면서 베트남 현지에서 한국어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며 “한컴 및 하노이 국립 외국어 대학교와 긴밀히 협력하여 에듀테크 기반의 한국어?영어 교육사업을 베트남 내 정착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김대기 한글과컴퓨터 총괄부사장은 “K콘텐츠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한국 기업 진출이 확대되면서 베트남 현지에서는 한국어 능력이 주요 경쟁력으로 손꼽히고 있다”며, “글로벌 교육사업 경험이 풍부한 윤선생과의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동남아 지역까지 에듀테크 사업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산업통산자원부 지식서비스산업개발사업의 지원을 통해 개발한 ’지니케이‘는 챗봇 기반의 맞춤형 대화 학습 시나리오를 제공해 답변에 따라 자유로운 대화가 가능하고, 사용자의 음성을 분석하여 한국어 발음평가를 제공한다. 또한 TOPIK(한국어능력시험) 모의고사 문제 풀이 서비스를 제공하고, 초급 사용자를 위한 영어, 베트남어, 인도네시아어 등 다국어 환경을 지원하여 학습을 돕는다.


한편, 주베트남 한국대사관에 따르면 2020년 10월 기준 한국어 교육과정 운영대학은 32곳이며. 한국어 전공자는 1만 6000여 명에 이른다. 한국어는 올해 8월 학기부터 정규 교과과정에 편입되어 기존 7년제(6~12학년)에서 10년제(3~12학년)로 수업 시수가 늘어나고, 동시에 베트남 수학능력시험 외국어 선택 과목에도 포함된다.



[출처 : 한글과컴퓨터(www.hancom.com)]

인터파크 큐브릿지 IT영업부
자세히보기
  • Office 365
  • CCT
TOP